Categories
공부

빈 종이를 채우는 기술

이 포스트는 <조승연의 쓰기의 기술> 4강: 빈 종이를 채우는 기술을 보고 작성했습니다.

글을 쓰기 전에는 우선 재료(레고 블록)가 많아야 한다. 과거에는 책을 쓸 때, 오랜 시간이 걸려도 괜찮았지만, 세상이 빨라지면서 그런 시절은 점점 과거가 되고 있다. 재료를 사전에 준비해도 글을 쓸 수 있지만, 그러면 처음부터 시작해야 하기 때문에 힘이 든다.

세상에서 가장 힘든 것은 상대방이 없는 상황에서 이야기를 하는 것이다. 글도 마찬가지다. 가장 먼저 내가 누구랑 말을 할 것인지 결정해야 한다.

  • 연령
  • 나이
  • 관심사
  • 직업
  • 정서
  • 배경지식

구체적으로 아래와 같이 독자를 분석할 수 있다.

  1. 내 타켓층에 준하는 사람을 내 주변에서 찾아낸다.
  2. 그 사람들의 평소 말투, 사고 방식을 생각해 보거나 직접 차장서 대화를 나눈다.
  3. 그 사람의 사고를 결정짓는 인문학 배경지식을 찾아본다. (어떤 만화, 영화, 역사적 사건)
  4. 그 사람이 알아 들을 수 있는 말로 스타일을 바꾼다. (글을 쓰기 전에 읊어보기)

똑같은 생각을 갖고 있는 사람을 설득할 필요가 없다. 나랑 다른 생각을 갖고 있는 사람을 설득해야 하기 때문에 그 사람들의 이야기를 듣고, 공감할 수 있어야 한다. 굉장히 어려운 일이다. 그러나 그러한 ‘인내의 다리’를 건너지 않으면 그들의 세계관을 결코 이해할 수 없고, 좋은 글을 쓸 수 없다.

독자가 내가 쓴 글을 터무니 없다고 이야기 한다면, 그것은 내 문제다. 내가 글을 잘 쓰지 못한 거다. 오히려 내 글을 읽기 위해 최소한 상대방의 소중한 시간을 썼다는 점을 감사해야 한다. 고마워해야 한다.

상대방이 알아 들을 수 있는 말로 글을 쓴다는 것은 아래 셰익스피어와 흑인 힙합퍼 투팍. – 투팍의 부모님은 말콤 엑스의 연설문을 꿰고 있는 그런 가정에서 자람. 또한, 투팍은 흑인들에게 The Poet 이라고 불림 – 의 문장을 통해 이해할 수 있다.

살 것이냐 죽을 것이냐 그것이 문제로다.

– 셰익스피어

내가 계속 살아야 하나 아니면 총으로 대가리를 날려 버릴까

– 투팍

셰익스피어는 소위 말하는 배운 사람들을 위한 문장이다. 투팍의 문장은 학문을 깊이 연구하지 않은 사람도 이해할 수 있는 문장이다. 상대방에 따라 어떤 문장은 의미 없는 문장이고, 어떤 문장은 명문이 된다.

레고를 통해 정답이 아니라 퍼즐을 만들어야 한다.

– 말콤 글레드웰

내가 궁금한 것을 처음부터 끝까지 설명하며 정답을 제시하는 것보다, 상대방이 풀고 싶은 문제를 단서와 함께 제시하는 게 좋다. 그래서 처음 시작하는 문장을 의문형으로 시작하는 것도 좋다.

인간은 궁금하게 만들어야 한다. 그래야 보고, 듣고, 읽는다.

우리 나라의 커뮤니케이션 스타일은 여지를 주지 않는다. 이것은 정확할지 몰라도 흥미를 떨어뜨린다는 큰 단점이 있다. 말을 할 때나, 글을 쓸 때나 청자 혹은 독자가 참여할 수 있는 여지를 남겨야 한다.

글을 퍼즐로 만들어야 하는 이유는 불필요한 내용을 제거하기 위함이다.

논리적인 글쓰기의 기본 템플릿은 아래와 같다.

  1. Attention Getter (도입 문장, Background Information, 내가 하고 싶은 말)
  2. 본문
    1. 이유 1
    2. 이유 2
    3. 이유 3
  3. 결론 (내 말 맞지? 그러니까 이렇게 하자)

오늘 날에는 사람들이 다양한 관심사가 있기 때문에 “교양이 없다” “무식하다”와 같은 말이 항상 옳지는 않다. 과거에는 통했다. 그러나 세상이 변했다. 모든 사람이 <오딧세이아> 등 고전을 읽지 않는다. 그렇기 때문에 글을 쓸 때도 상대방이 알아 들을 수 있도록 필요한 배경지식을 간략히 전달해야 한다. 상대방이 알고 있다고 가정을 해서는 안 된다.

위 템플릿을 좀 더 친근하게 바꾸면 아래와 같이 된다.

머리 부분 (도입부)

  • 야 이런 일이 있었어 흥미롭지 않아?
  • 이런 일이 있는 걸 봐서 세상이 이렇게 돌아가는 것 같아
  • 그런데 나는 그게 마음에 들어/안 들어. 대신, 이랬으면 좋겠어.

몸통 부분 (증명부)

  • 왜냐하면 사실 세상이 지금처럼 돌아가면 이런 점이 나쁘거든
  • (또는) 세상이 내가 주장하는 대로 돌아가면 이런 점이 좋거든
  • 왜 좋으냐 하면 ABC

결론 부분 (결론부)

  • 내 주장이 맞지?
  • 그래서 내 주장이 현실화 되려면 이런 노력이 필요해
  • 모두 홧팅!

컨텐츠를 낭비하기 위해 발악할 필요없다. 어차피 방송에 나가면 멘트 하나로 기억된다. 말하기도 글쓰기도 마찬가지다. 아껴야 다른 곳에서 써 먹을 수 있다.

Hits: 12

By 라이언양

라이언양 연구실 주인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